메뉴

한국사회투자, JDC·N15과 제주 농식품 분야 스타트업 육성한다

URL복사

 

(사람의 풍경) 한국사회투자(이하 한사투)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하 JDC), 엔피프틴파트너스(이하 N15)와 손잡고 제주 농식품 분야 스타트업 육성에 나선다.

한사투는 JDC, N15와 함께 'JDC 제주 농식품 분야 사업 확대 특화 액셀러레이팅 AgriFuture' 사업에 참여할 스타트업 10곳을 모집한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JDC 제주 농식품 분야 사업 확대 특화 액셀러레이팅 AgriFuture 사업은 지속 가능한 제주 농업을 위해 유망 농식품 스타트업을 발굴, 사업 확대를 집중적으로 지원해 제주형 농식품 스타트업 성공 사례를 꾸준히 배출하는 게 목적이다.

이번 사업은 기업 판로 개척과 홍보 마케팅에 특화한 게 강점이다. 선정 기업은 △사업 확대 지원금 1000만원 △라이브 커머스 실시간 제품 판매 및 고객 피드백 △온,오프라인 판로 개척 및 유통망 연계 △대기업 네트워킹 및 오픈 이노베이션 연계 △언론 및 소셜 미디어 제품,서비스 홍보 △전문 분야 멘토링 △데모데이 IR 피칭 및 후속 투자 연계 등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지원 대상은 설립 7년 이내 제주 지역 농식품 스타트업 10개 기업이며, 8월 18일 오후 1시까지 한사투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문대림 JDC 이사장은 '우수한 상품과 스토리, 기술을 보유한 제주 농식품 스타트업의 판로와 홍보,마케팅 확대에 국내 최고 전문 기관과 전략적으로 협력해 제주형 농식품 스타트업 성공 모델을 창출하며 이를 발판으로 도내 기업의 코로나 극복에 JDC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종익 한사투 대표는 '사업 전략, 수익 모델 고도화 등 한사투가 보유한 경영 전문성과 판로 확대 및 온,오프라인 유통 라인을 보유한 N15과 파트너십으로 사업 확대 특화 프로그램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허제 N15 대표는 '시제품 제작, 시장 검증, 유통 및 판로 개척 등 사업 확대 특화 프로그램을 통해 제주 스타트업 생태계 발전에 실질적인 기회 제공 및 성공 사례를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JDC는 국토교통부 산하 공기업으로, 제주의 가치를 증진하는 개발 사업 및 사회적 가치를 확산하는 다양한 도민 지원 사업 등을 시행한다. 한사투는 2012년 설립된 임팩트투자사 및 액셀러레이터로 소셜 벤처, 사회적 기업 등 사회 혁신 조직을 대상으로 경영 컨설팅, 액셀러레이팅, 임팩트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N15는 국내 대표 하드웨어 액셀러레이터로, 제품 제작 공간인 메이커스페이스를 바탕으로 아이디어를 실제 제품으로 만들면서 혁신적인 제품을 전 세계 시장에 선보이고 있다.

헤드라인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