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웨이비 수장' 콜드, 25일 새해 첫 컴백…1년 4개월 만 가요계 출격

URL복사

 

글로벌 레이블 웨이비(WAVY)의 수장이자 대세 프로듀서인 콜드(Colde)가 새해 첫 신곡을 선보인다.

 

콜드는 지난 11일 오후 공식 SNS를 통해 새 EP 앨범 '이상주의(idealism)' 발매를 예고하는 티저 이미지를 게재하며 25일 컴백 소식을 직접 알렸다.

 

티저 이미지는 베이지색 배경에 파란색과 분홍색, 하늘색이 칠해지고, 검은 선이 그려진 감각적인 아트워크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무심한 듯 인상적인 색감과 그림이 어떤 의미를 담고 있을지 콜드의 새로운 음악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특히 티저 이미지 하단의 '21 01 25 6PM'이라는 문구를 통해 콜드의 컴백일이 공개돼 많은 리스너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2019년 글로벌 뮤직 레이블 '웨이비'를 설립하고 대표 아티스트이자 소속사 수장으로서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치고 있는 콜드가 자신의 새 앨범을 발표하는 것은 2019년 9월 선보인 '마음대로' 이후 1년 4개월여 만이다. 

 

콜드는 2016년 오프온오프(offonoff) 싱글 '배스(bath)'를 발매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알린 아티스트로, 2018년 발매된 오프온오프 정규앨범 '보이.(boy.)'가 그해 한국 힙합어워즈 올해의 알앤비 트랙을 수상하며 음악성을 인정받았다. 이후 꾸준한 음악 활동을 통해 각종 분야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지난해에는 인기 드라마 '유별나! 문셰프'와 '편의점 샛별이' OST 및 백현의 2집 수록곡 '러브 어게인(Love Again)' 작사, 작곡에도 참여하며 존재감을 각인시킨 바 있다.

 

아울러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 유플래쉬 프로젝트 앨범 5번 트랙 '헷갈려(WITH.Zion.T)'를 작업하고,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하는 등 방송계에서도 자신만의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올해 더욱 활발한 활동을 알리는 신호탄이 될 콜드의 새 앨범은 오는 25일 오후 6시 주요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사진=웨이비


헤드라인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