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기본분류

전체기사 보기

무료 공개강좌 ‘케이무크’에 258억 투입…300여개 강좌 신설

교육부 ‘2022년 한국형 온라인 공개강좌 사업 기본계획’ 발표 세계적 석학 교양강좌 개발 확대…평생학습 체제 지원 강화

  (사람의 풍경) 비대면 시대에 모든 국민의 평생학습 지원을 위해 운영 중인 한국형 온라인 공개강좌 '케이무크(K-MOOC)'에 258억 원을 투입, 세계적 석학의 교양강좌 개발이 확대된다.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은 지난 26일 '2022년 한국형 온라인 공개강좌 사업 기본계획'을 발표, 올해 약 300개의 신규 강좌를 포함해 미래 전략분야강좌 등 학습자 수요에 기반한 1650여개 강좌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전공별,주제별로 강의 분류를 체계화하고, 학습자 생애주기와 장애 등을 고려한 맞춤형 학습지원으로 전 국민 평생학습 체제 지원을 강화할 방침이다. 케이무크는 대학과 기관의 우수 온라인 강좌를 일반인이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무료로 수강할 수 있는 서비스로 2015년부터 운영돼 왔다. 이후 점차로 규모가 확대돼 1월 현재 1358개 강좌를 개발,제공하고 있는데, 특히 코로나19 등 비대면 문화의 확산으로 원격수업이 활성화되면서 회원 가입자 수는 전년 대비 30% 증가한 96만 명이며 수강신청 건수는 전년 대비 33.6% 증가한 226만 건에 이른다. 올해는 양적 확대뿐 아니라 질적으로 파급력 있고 학습자 수요를 고려한 다양



헤드라인



공지사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