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플라워 버킷 챌린지' 동참 "위기극복 일상복귀 최선노력"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화훼농가를 돕기 위한  ‘플라워 버킷 챌린지’ 캠페인에 참여했다.

 

정용진 부회장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공기정화 효과가 있는 관엽식물로 구성된 화분세트를 대구ᆞ경북 지역의 의료기관 및 보건소 25개소에 전할 계획이다.

 

정용진 부회장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와 지역사회에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위기를 극복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신세계그룹의 모든 임직원들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앞서 이마트는 지난 3월 26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전국 아동양육시설 50개소에 공기정화 식물로 구성된 ‘봄맞이 화분 세트’를 지원한 바 있다.

 

윤석민 태영그룹 회장의 추천을 받아 캠페인에 참여한 정용진 부회장은 다음 주자로 홍정도 중앙일보ᆞJTBC 대표이사 사장을 지목했다.

 

사진=신세계그룹


헤드라인